한양대학교 ERICA는 2019학년도 수시모집에서 총 1,366명(정원 외 143명 포함)을 선발할 예정이다. 학교생활기록부와 논술, 실기, 수능 등 네 가지의 핵심 전형요소를 기준으로 학생들을 선발하는데, 전년도와 비교하여 입학전형의 일관성을 유지하되 몇 가지 변경사항이 있다. 우선 학생부종합전형에서 소프트웨어융합대학 학생들만 선발하는 ‘학생부종합Ⅱ전형’이 신설되었고, 정시 수능 성적으로만 선발하던 농어촌학생전형과 교과내신으로 선발하던 고른기회전형의 평가방법은 수시 학생부종합전형으로 변경되었다. 이제 ERICA 수시전형에서 비중이 큰 학교생활기록부 위주 전형과 논술전형에 대해 집중적으로 알아보자.

1. 2019학년도 학교생활기록부 위주 전형은 무엇이 달라졌을까

학교생활기록부(이하 학생부) 위주 전형에는 크게 고교내신등급을 중점적으로 평가하는 학생부교과전형과 학생부 비교과를 포함하여 학생의 적성과 인성을 종합적으로 정성평가하는 학생부종합전형이 있다.
학생부교과전형은 2016년 2월 이후 국내정규고교 졸업(예정)자로서 통산 세 개 학기 이수자라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다만 특성화고・마이스터고・예술고・체육고・방송통신고・일반계고등학교의 전문계반처럼 학생부 성적체계가 다른 학생은 지원이 불가하니 유의해야 한다. 반영과목은 인문・상경계(국어, 영어, 수학, 사회), 자연계(국어, 영어, 수학, 과학), 디자인대학(국어, 영어, 수학) 등이 각기 다르며 수능최저기준이 적용된다. ERICA 2018학년도 학생부교과전형 등록자 평균 내신등급은 자연계 2.17, 인문・상경계 2.62등급이었다. 따라서 3년간 꾸준히 학생부 내신등급 관리가 잘되어 있고 수능최저기준을 충족할 수 있는 수험생이 지원하면 유리하다.
국내정규고교 졸업(예정)자라면 누구든지 지원이 가능한 학생부종합전형은 생활기록부 전체를 보고 판단한다. 학업성취도는 물론 해당 학생이 고등학교를 다니면서 활동한 모든 교과/비교과 항목을 한꺼번에 평가하는 전형이다. 2019학년도에는 전년도와 비교하여 지원 자격이 확대되면서 좀 더 다양한 학생들이 지원할 수 있도록 하였다. 가장 큰 변화는 우선 학생부종합Ⅰ전형과 학생부종합Ⅱ전형으로 나뉘어 실시한다는 점이다. 학생부종합Ⅰ전형은 기존대로 학생부를 100%로 보고 평가하는 반면, 학생부종합Ⅱ전형은 소프트웨어융합대학 지원자만이 지원할 수 있다. 1단계에서는 종합평가100%, 2단계에서는 1단계 성적 외 면접성적까지 반영된다.

○ 2019학년도 학생부종합전형의 달라진 기준

두 번째 변화는 지원 자격이 확대되고 및 전형방법이 바뀌었다는 것이다. 내신으로만 학생을 선발하던 고른기회전형은 학생부종합평가로 전형방법이 바뀌었으며 지원 자격도 기존 기초생활수급자 및 국가보훈대상자에서 차상위계층, 국가보훈대상자, 특수교육대상자까지 포함하였다.

○ 고른기회전형

또한 수능으로만 선발하던 농어촌학생전형 역시 2019학년도에는 100% 학생부종합평가로 평가방법이 변경되었다.

○ 농어촌학생전형(정원 외)

2. 논리적인 사고력을 가진 학생이라면 논술전형!

2019학년도 논술전형 선발인원은 총 419명으로 올해도 본교 수시모집전형 중 가장 많은 인원을 선발할 계획이다. 학생부 위주 전형처럼 내신등급을 반영하되, 중점선발요소가 논술고사라는 점이 특징이다. 전년도 논술전형 등록자 평균 내신등급은 자연계 3.99 인문계 4.02등급이다. 때문에 내신등급의 경쟁력은 상대적으로 약하더라도 수능최저기준을 충족하는 동시에 논리적이고 비판적인 사고력을 가진 수험생이라면 논술고사 지원을 고려하는 게 좋겠다. 국내 정규고교 졸업(예정)자 및 동등학력 소지자라면 누구든지 지원이 가능하며 전년도 기출문제 및 모의논술 내용은 학교 입학팀 홈페이지(goerica.hanyang.ac.kr)에 공개하므로 관심 있는 학생이라면 예전 문제들을 꼼꼼하게 풀어보길 추천한다.

Posted by hyuerica